홍보용s.jpg   

다이아몬드는 매혹적이다.

차갑고 강렬한 빛을 발산하며 눈길을 사로잡는다.

이 작은 빛의 조각을 손에 넣으면 천국으로 들어설 수 있을 것만 같은 착각에 빠져

더 크고 더 많은 다이아몬드를 끝없이 갈구하고, 그 대가로 소중한 것을 잃기도 한다.

사랑도 행복도 다이아몬드의 광채 속에만 존재하는 것이라 여기는 맹목적인 신념,

어리석음, 나약함... 바로 인간의 모습이다.

슬프고 아름답지 않은가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