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그대 생각함은 항상 그대가 앉아있는 배경에서 해가 지고 바람이 부는 일 처럼 사소한 일 일것이나 그대가 한없이 괴로움 속을 해메일 때 오랫동안 전해오던 그 사소함으로 그대를 불러보리라